lectures_breating_top
breathing_left
◆ 인체전자석 원리를 이용한 神丹

빠르면 5분 이내에 기를 느낄 수 있다.
생각만으로 기를 느낄 수 있다는 것은
모든 중심은 하단전에 걸어놓고 시작한다.
기가 온몸을 통과하게 되면
진동현상이 일어나면
인체전자석을 효과적으로 사용하기 위해서는
동심원을 그리는 강력한 빛의 폭풍속에서
신단자세와 행공시간
특정한 단어를 떠올려본다.
집중적으로 기를 보내는 신단
진동현상에 대한 반응
진동현상

인체전자석의 원리를 이용한 신단

"신단 (神丹)"이라는 저서는 홍태수 교수께서 실증적인 예를 들어가면서 이론화시켜놓은 책이다. 신단이 주는 혜택은 이미 정평이 나있지만 신단을 잘못 이해하고 받아들임으로써 부작용을 호소하는 사람 또한 적지 않은 걸로 알고 있다. 생각만으로도 기를 느낄 수 있는 신단은 분명 획기적이고 놀랄만한 사건임에는 틀림이 없다. 하지만 많은 사람들은 심층적인 원리를 이해하기보다는 결과론적인 현상에 치우치다보니 본의 아니게 부작용을 호소하는 부분이 생겨나기도 한다. 원리를 알고 중심 잡는 법부터 시행하면 부작용을 사전에 예방할 수도 있지만 이런 기본적인 생각을 멀리하다보니 커뮤니케이션이 제대로 이루어지지 않아 부작용이 발생하는 것 같다.

분명 홍태수 교수께서 의도하신 것은 하단전에 중심을 잡고 시행해야만 안전하게 기를 받아들여 생각만으로도 기를 느낄 수 있을 것이라고 생각하셨을 텐데 저자와 독자사이에 대화가 단절되다보니 본래의 뜻에서 조금 멀어진 듯한 느낌을 주는 것 같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신단이 주는 혜택은 너무도 크기에 많은 사람들이 신단을 꾸준하게 시행하고 있는 것 같다.

여기서는 신단에 대한 자세한 내용보다는 인체전자석의 원리를 이용한 신단을 통해 신단에 대한 보다 깊이 있는 접근을 시도해보고자 한다.

bottom